韓·日 국방장관회담,글로벌 안전보장 문제 심도 있게 논의
기자 : 관리자 날짜 : 2015-10-30 (금) 22:01
“자위대 타국활동 시 해당 국가 동의” 공동보도문에 담아


한민구 국방장관과 나카타니 겐(中谷元)일본 방위상은 10월 20일 오후 국방부에서한·일 국방장관 회담을 열고 북한의 핵·미사일, 동아시아 정세, 테러 등 글로벌 안전보장문제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교환했다.

회담을 마치고 “타국의 영역 안에서 일본자위대가 활동할 경우 국제법에 따라 해당국가의 동의를 얻을 것”이라는 내용을 담은공동보도문을 발표했다. 한일 국방장관회담에서 공동보도문을 발표한 건 처음이다.

국방부 당국자는 “공동보도문에 적힌 타국은 한국을 의미하는 것”이라며 “일본 자위대가 한반도에 파병할 경우 한국의 요청과 동의가있어야 한다는 우리 요구를 일본이 인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두 장관은 또 “안보 현안에 관해 한·일, 한·미·일 협력의 중요성에 인식을 같이 했다”고 국방부 당국자가 전했다. 다음달 일본에서 열리는 자위대 음악축제에도 한국 군악대가 참가하기로했으며, 준장급 실무회의를 통해 협력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하지만 양측의 이견도 만만치 않았다. 한장관은 “북한은 헌법상 대한민국 영토인 만큼 유사시 자위대가 북한에 들어갈 때 우리(한국) 동의를 얻어야 한다”고 했으나 나카타니 방위상은 “한·미·일이 협력해 나가자”며 우회적으로 거부했다. 또 “한·일간에 정보보호협정과 군수지원협정이 필요하다”는나카타니 상의 제안에 한 장관은 “우리 국회와 국민의 지지가 선행돼야 한다”고 했다.




   

 

본사 :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 96파크뷰타워 208호 (사)21c안보전략연구원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 02284 / 발행인 : 박정하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라10600 / 대표전화 : 02-6953-0031, 02-2278-5846
팩스 : 02-6953-0042, 02-784-2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정하

군사저널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군사저널.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