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녘..동방을 나오며 개기월식을 보았습니다.

2004-05-05 05:43:03, Hit : 149

작성자 : 김성호
오늘 동방에서 나오며 한가지 까먹고 있던 생각이 났습니다.
올해 5월 5일은 어린이날이자..개기월식을 볼 수 있는 날이라죠.
어쩐지 오늘 따라 달이 눈에 거슬리게...자주 보인다고 했어요.

뒷풀이를 끝내고 동방으로 향할때만 해도 아무런 생각이 없었는데...
단지 하늘 높이뜬 동그란 달을 보며..."된장...달 졸라 밝네"
이런 생각이었는데...2차를 파하고 이른 새벽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문득 올려다 본 달은 찌그러져 있었죠. 흠...분명 둥글었었는데....
그래서 기억을 더듬어 보니...오늘 개기월식을 볼 수 있는 날이었습니다.
방한구석 달력에 메모까지 해놨었는데...제가 정신 없이 살긴 했었나봐요.

아침 8시 경에는 부분일식도 볼 수 있을 거랍니다. 그래서 피곤하지만
지금 잠이 들지 않을려고 무진장 노력중이예요. 사실...오늘은..부분일식의
가능성은 좀 적다고 하는데..그래도 기다려 볼랍니다.

혹시 이글을 빨리 읽으시는 분 있으시면 한번 같이 기다려 봅시다.
해가 가려지는지 안가려지는지..ㅎㅎ


이신호
음...몰랐넹... 2004-05-06
23:25:04

수정 삭제
강수경
이런~ ㅡㅡ;; 새벽에 보려고 일어났었는데.. 너무 늦게 나가서 못보고 해뜨는거 보고 왔어요..ㅡㅡ;ㅋ 2004-05-06
20:11:04

수정 삭제
서주환
성호를 가려버리자!!! 이 글 빨리 읽으시는 분 한 번 같이 가려 봅시다...ㅋㅋㅋ 2004-05-05
19:42:03

수정 삭제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김성호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3584
  안녕하세요   5
 송정일
201 2004-04-30
3583
  질문있는데요...   3
 김영곤
199 2004-04-30
3582
  강백호 머리길르다...   3
 김주호
217 2004-05-01
3581
  잘들 지내시죠..   4
 이기현
214 2004-05-03
3580
  소식지 받았습니다..   5
 전우영
209 2004-05-03
3579
  저..저도 소식지 받았습니다..   4
 권샛별
191 2004-05-03
3578
  정말 멜랑꼴리 하다   4
 권태균
200 2004-05-05
3577
  큰~~~ 일났다~~!!!   3
 정강석
170 2004-05-05
3576
  총무부 가리사니 주제~ 의견~   1
 문미진
193 2004-05-05
  새벽녘..동방을 나오며 개기월식을 보았습니다.   3
 김성호
149 2004-05-05
3574
  엇 이상허다~   1
 김예성
155 2004-05-05
3573
  간담회 건의사항!!   4
 김예성
160 2004-05-05
3572
  간담회 건의사항2   1
 김예성
174 2004-05-06
3571
  MT를 다녀와서   98
 남규영
1257 2004-05-06
3570
  MT(모꼬지)를 다녀와서..   9
 김창현
200 2004-05-06
3569
  문제야 !!!!   4
 전우영
210 2004-05-07
3568
  새로 와봤는데요   2
 이상원
163 2004-05-07
3567
  4선에서...   3
 김재윤
183 2004-05-08
3566
  이제 그만....   1
 문명수
176 2004-05-09
3565
  [투표중] 어떤 웹폰트를 쓸까요???   13
 십삼월
213 2004-05-07

[1] 2 [3][4][5][6][7][8][9][10]..[181]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