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학번 강다혜 자기소개서 입니다~

2011-11-13 13:42:03, Hit : 412

작성자 :
저는 지난주에 인준받은 11학번 강다혜 입니다. 건국대학교 화학생물공학부에 재학중이에요. 21살인데요 재수를 해서 11학번이에요. 전공을 저도 정확하게 적고 싶지만 아직 화학공학과와 신소재공학과 중에서 고민하고 있어서 학부이름으로 적어요..

저는 제주도에서 태어나났고 고등학교 졸업할때까지 쭈-욱 살아왔어요. 그치만 지리는 잘 몰라요ㅠ 저는 구제주에서만 살아서 구제주밖에 몰라요ㅠ 그래서 제주도 내려왔다고 좋은데랑 맛있는데 소개시켜달라고 연락하셔도 추천해드릴 수 없어요ㅠ 아 ㅋ  구제주라면얘기해드릴수 있어요 !

저는 4자매중에 셋째에요. 이러면 사람들이 그런말 하죠 ㅋ  얼굴도 안보고 데려가는 셋째라구 ㅋ  결코 아니에요 . 먼 옛날옛적 얘기에요... 저는 위로 언니들한테 밑으로 막내한테 치이면서 자라왔어요ㅠ 그래서 좀 소심해요 . 그리구 제가 많은 사람들 속에서는 말을 잘 안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어요 . 자라면서 느낀건데  제가 아니여도 많은사람들이 많은 재미있는 얘기를 해주더라구요 . 저는 말주변도 없고 그래서 제가 얘기하는것보다는 나머지 제 식구가 얘기하는게 더 낫다고생각해와서 얘기를 거의 안해왔거든요 . 아마 그게 버릇되서 아직도 사람들 많으면 제가 얘기하는것보다 듣는게 더 좋아요. 그치만 단 둘이있을때는 얘기 쫌 하는편이에요.

저는 조립하고 만드는거 좋아해요. 어릴때는 여자애가 머 그런거 좋아하냐는 시선이 싫어서 내색하지 못했어요.  공대가고싶다는 얘기도 고2가 되서야 주위에 할수 있었어요. 아직도 사람들이 공대다닌다고 들으면 조금은 놀래시는데.. 그러지마세요ㅠ 상처받아요ㅠ 여튼 그래서 요즘 조립할수있는걸 찾아헤매다니고 있어요. 조립장난감이라든가 이런거요. 그리구 나중에는 컴퓨터도 조립해보고싶어ㅋ  이런말 하면 다들 오타쿠 같다고 하시겠지만 .. 공대생이라면 다들 한번쯤 꿈꾸는거라고 저는 생각해요 .

저는 컴퓨터보다 티비를 더 좋아해요. 얼마전에 큰언니가 생일선물로 500기가 외장하드 사줬는데  거기에 미드 일드 영화를 다운받아서 보는거 참 좋아해요. 바꿔말하면 컴퓨터는 다운받을때만 켜요;; 그래서 저는 미니홈피 트위터 네이트온과는 어미어마한 거리를 두고 살지요 ㅋ 그리고 핸드폰하고도 안친해요. 수업들을때와 집에오면 반드시 진동으로 해놓는데요 .. 거의 듣지 못해요 .. 그래서 제게 연락했는데  제가 안받으면 수업중이거나 그냥 핸드폰 멀리두고 사라졌구나 .. 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성격은 소심하고 사교성 떨어지구 야무지지 못하고 이래요ㅠ 보통 사람많은데서 자라면 이 반대로 자라는데 저는 특이한 애인가봐요ㅠ 대신에 상대방이 다가와주면 거부하지는 않아요.  저도 이런 못난 성격 바꾸고 싶은데 힘드네요 ㅠ 근데 친해지면 쫌 달라져요. 여전히 소심하지만 밝아져요 ㅋ 그니까 많이들 와주세요 ~

글솜씨가 없어서 예쁘게 쓰고싶었는데 힘드네요ㅠㅠ 읽기 힘드셨을텐데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앞으로 열심히 할게요 !!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


컴퓨터조립!! ㅋㅋ 남자도 하기 힘들어하는걸.. 제주도 놀러갈때 많이 물어볼께 ㅋㅋ 2011-11-13
14:42:02

수정  
겨울엠티 제주도? 2011-11-13
16:07:27

수정  
와, 마인드가 나랑 되게 비슷하네 ㅋㅋ 남들이 재밌게 해주니까 나는 말안해도 될 것 같은 ㅋㅋㅋ 근데 오해하기 딱 좋은 마인드야 ㅋㅋ 2011-11-13
16:09:02

수정  
겨울엠티제주도 콜 2011-11-13
16:13:36

수정  
제주도 콜 ㅋㅋ 2011-11-13
17:47:13

수정  
ㅋㅋㅋ아니야 언니진짜 야무진거같아 그래서 더좋당 앞으로내가많이다가가겠어ㅋㅋ 인준축하해용 2011-11-13
18:41:39

수정  
김재윤
제주....
아는 형이 제주에 있어서 자주 혼자 놀러 가는데 ㅎㅎ 뭐 그렇다고... 아마 신제주 쪽에서 맛집은 내가 더 많이 알듯 ^^
오랜만에 짜투리 들어와보는데 신입생 자기 소개서가 많네... 시즌에 안어울리게..ㅎ
막 읽어보고 싶으나.. 얼굴도 모르는데 읽자니... 뭣해서 가장 최근글만 읽고 갑니다.

다혜...활동 잼있게 하세요~1학년이 끝나 가자나요?
사교성이 떨어진다고 걱정말아요. 말많고 사교성 넘치는 애들이 하도 시끄럽게 설치고 다니니까.
마치 그게 더 재밌고 거기 못끼면 비주류 되는거 같은데..단지 성격의 하나일뿐. ㅎㅎ
누가 다가와주길 바랄 필요도 없어요.
걍 자기 스타일대로 살다보면 자기 스타일에 맞는 사람들이 주변에 남을테니..
나중에 혹여나 만나면 이름 좀 먼저 말해줘요.. 미드좀 받게..ㅎ

참.. 김재윤 후배님.. 반가워요~ 얼굴 한번봐요.. (깜짝 놀랐네...)
곧 작은 모임이있을 예정인데 이 모임에는 참여할 수 있는 조건이 한가지 있거든요.
근데, 넌 그냥와.
알겠죠?

..
..


대답해.
2011-11-13
23:58:36

수정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재윤선배ㅋㅋㅋㅋㅋㅋㅋㅋㅋ혹시.. 김재윤이란 이름을 가진 사람들의 모임인가요 2011-11-14
00:01:35

수정  
그럴리가.. 저건 아마 우측하단 2011-11-14
00:38:40

수정  
헐.. 우측하단에 비우측하단 인원을 ..? ㅋㅋㅋㅋ 단장님, 이건 부당합니다! ㅋㅋ 2011-11-14
01:49:34

수정  
우왕 서현누나의 뒤를 이을 여자 공대생 등ㅋ장ㅋ인가?ㅋㅋㅋ 2011-11-14
10:20:24

수정  
ㄴ 안될걸.. 풍기는 포스가 다른데.... 2011-11-14
11:18:52

수정  
ㅋㅋㅋ언니ㅋㅋ 그래서 언니 카톡 확인을 그렇게 잘 안 했구나...ㅋㅋㅋㅋㅋㅋ 2011-11-14
22:40:38

수정  
ㅋㅋ 여러모로 나랑 비슷한 마인드네 ㅋㅋ 나도 핸드폰이랑 약간 멀어서 맨날 카톡늦게 보고 군인친구들 전화 못봤고 해서 욕 엄청 먹는데 ㅋㅋㅋ
근데 핸드폰은 정말 가까이 두는게 좋은거 같아...가 아니고 가까이 둬야만할것 같다..ㅋㅋ
2011-11-15
02:47:21

수정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11학번 강다혜 자기소개서 입니다~   14
 
412 2011-11-13
3609
  11월 19일 재윤선배 인터뷰   19
 
378 2011-11-21
3608
  창립제 후기에요 - 늦어서 죄송합니다 ㅠㅠ   2
 
157 2011-12-18
3607
  바베큐파티 !   2
 
171 2014-05-01
3606
  수련회다녀왔습니다!   4
 강민혁
146 2006-08-16
3605
  시립대수강신청추천과목!   5
 강민혁
200 2006-08-18
3604
  다음주에 컴백합니다..   6
 강민혁
177 2007-02-07
3603
  사랑하는 동기님, 선배님, 후배님께   2
 강민혁
155 2007-05-07
3602
  어라~?ㅋ   3
 강수경
165 2004-04-28
3601
  웰빙?   3
 강수경
174 2004-05-11
3600
  성경 추카 추카~ ^ㅡ^   5
 강수경
217 2004-05-22
3599
  ㅋ;; 술이네요~ 
 강수경
163 2004-05-30
3598
  ㅎㅎ 상명대로 오세요~^^   4
 강수경
209 2004-05-31
3597
  ㅎㅎ 감사합니닷~   3
 강수경
168 2004-06-08
3596
  04 전화번호~!ㅋ   3
 강수경
259 2004-06-17
3595
  아, 날이 밝았네요. -_-;   9
 강수경
242 2004-06-30
3594
  과학상식. -_-;; (중학생 방학숙제 과학 보고서에 쓸 수 있음)   1
 강수경
154 2004-08-24
3593
  ㅎㅎ 오늘 부터 연휴인 사람도 있겠네요 ^^   3
 강수경
161 2004-09-23
3592
  ㅎㅎㅎ 가을 엠티~!   2
 강수경
220 2004-10-04
3591
  마니또   8
 강수경
217 2004-10-20

[1] 2 [3][4][5][6][7][8][9][10]..[18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