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야바" 찾아봤어요 ^_^

2005-05-11 02:13:03, Hit : 157

작성자 : 정소영
- File #1 : bayaba.jpg(11.1 KB), Download : 16

함정에 빠질때면 언제나 바야바를 외치면 짜~~안 하고 나타나던...바야바.

바야바가 등장할시에 그 느린 장면. 산위에서 지축을 흔들며 느린 동작으로 내려오던 언제나 항상 같은 장면. 자그마치 1분30초이상 잡아먹었다는....ㅡ.ㅡ.

부모를 잃은 한 소년이 미국 북서부지역의 한 삼림에서 사스쿼치(설인)의 손에 길러집니다.

둘은 힘을 합하여 그들의 삼림을 침범하는 밀렵꾼같은 악당들과 맞서 싸우죠. 물론 주위에 고고학도인 신디와 보안관의 딸인 수지와 같은 친구들의 도움도 얻습니다.

1977년부터 방영된 [바야바]는 초기엔 15분짜리 단막극이었으나, 인기를 얻은 두번째 시즌부터는 30분으로 고정편성되었습니다.


정혜진
아니, 이거 재현선배님께서 말씀하셔서 찾아본건데;;
ㅎㅎ 저도 찾아볼랬는데, 언니가 먼저 찾아서 올려주셨군요. ㅎㅎ 이거였구나;;
2005-05-13
00:49:05

수정 삭제
전성경
바야바ㅋㅋㅋㅋㅋ 좋다ㅋㅋ 2005-05-12
23:20:04

수정 삭제
김창현
누나 이거를 아셨다면..
도데체 지금 실제 연세가..
2005-05-12
15:52:04

수정 삭제
윤하
아~~바야바가 이거구나.ㅋㅎㅎㅎ 2005-05-11
14:19:03

수정 삭제
문명수
^^
기억난다.
소영이와 같은 세대구나!!!
ㅋㅋ
2005-05-11
12:27:03

수정 삭제
하태국
우와 소영누나 심하게 궁금했나봐요.ㅋ

저도 찾아볼랬는데.ㅋ
2005-05-11
12:17:03

수정 삭제
강수경
ㅎㅎㅎㅎㅎ 2005-05-11
12:02:03

수정 삭제
안재현
^^ 2005-05-11
11:01:03

수정 삭제
서주환
ㅎㅎ 정소영 사진이닷... 2005-05-11
04:38:03

수정 삭제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정소영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3605
   우리 책바꿔 읽읍시다.!!   6
 
167 2007-08-31
3604
   조만간.   9
 
231 2008-09-15
3603
   종강파티 연락돌림 ;;   6
 
344 2011-06-12
3602
   지실에서의 첫 행사~ 체육대회 ^^   10
 탁은형
171 2005-09-29
3601
   진욱아~~~~ 홈피 마스터 님~~~~ 진욱아~~   3
 
123 2007-08-15
3600
   추석 잘 들 보내시고....낼볼수 있음 함 봐요!!   2
 정수현
187 2004-09-25
3599
   한마디 또 해볼까..   4
 신문찬
129 2007-05-19
3598
   혈액형별 행동분석 ㅋㅋㅋㅋ   5
 문미진
137 2004-12-06
3597
   활동을 마치며.!!   6
 신문찬
207 2007-06-23
3596
   힘내자. 힘내라. (to 활동회원들 에게)   1
 신문찬
154 2007-07-05
3595
   !!!창립제 연락돌림!!! 
 
192 2009-11-11
3594
  !!05년여름엠티후기!!   4
 전성경
163 2005-08-10
3593
  !!기차에 몸을 맡긴 가을엠티!!   5
 최재민
214 2006-11-09
3592
  !!봄엠티를 갔다와서 후기를 씁니다.!!   11
 최재민
241 2005-05-01
3591
  !!성경소개서!!   10
 전성경
239 2004-06-05
  "바야바" 찾아봤어요 ^_^   9
 정소영
157 2005-05-11
3589
  "빨간모자의 진실" 입니다~ 
 정승채
174 2006-05-16
3588
   앜 색갈넘예쁘따 
 
95 2007-07-11
3587
   앜ㅋㅋㅋㅋㅋ   4
 
226 2012-02-15
3586
  <필독> 6월 23일 아동배치 변경과 아람선생님들의 배치   9
 
205 2009-06-21

[1] 2 [3][4][5][6][7][8][9][10]..[182]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