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소개서] 10학번 김보람

2010-05-03 21:07:29, Hit : 335

작성자 :
10학번 서울시립대학교 경영학부 김보람 자기소개서입니다.

저는 집이 오산이지만 2010년 현재 기숙사에서 살고 있습니다. 가족들이랑 유대가 깊은 편이라 12살 난 동생과 22살 언니와 엄마랑 아빠랑 떨어져서 산다는 게 지금은 외롭습니다. 그래서 동방에 상주하고 있습니다. 시끄러운 건 좋아하지 않지만 적당히 복작복작 한 건 좋아합니다. 근데, 옆 동방이 시끄럽...네요TAT




동생은 아직도 집에서는 ‘애기’라고 불립니다. 항상 전화해서 “애기, 뭐하고 있었어?” 이렇게 물어보면 쫑알쫑알 얘기해주는 데, 너무 귀여워서 깨물고 싶습니다;  실제로 몇 번 깨물었다가 동생한테 엄청 혼나고ㅋㅋㅋ

언니는 저랑 나이차이가 얼마 안나서 친구처럼 지내고 있습니다만 저에게는 거의 정신적인 지주같은 존재라 항상 의지하고 있습니다. 가끔 술 취해서 저한테 사랑한다고 해서 저는 그 말에 속아 정신이 없는 언니를 엎고오곤 합니다.ㅋㅋㅋㅋ

엄마랑 아빠는 만년 신혼이신지라 아직도 아빠 무릎에 누워서 자거나 TV를 보는 게 거의 불가능입니다. 한 달 전에 집에 내려가니까 아빠가 오랜만에 집에 왔다고 무릎을 내어주시는 데 거의 3개월만에 누워보는 아빠 무릎인 것 같았습니다ㅋㅋㅋ

엄마는 소녀같으신 분이라 가끔 대화하다보면 엄마가 순수하다고 느낄 때가 많습니다. 아직도 저랑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즐기고 계세요ㅋㅋㅋ 그치만 쏘-쿨 하신 분이기도 해서 옛날에 "엄마, 나 가출하면 어떡할꺼야?" 물어본적이 있었는데 대답은 "딸이 셋이나 되서 하나가 나간다고 해도 엄만 괜찮아." ㅠㅠㅠㅠ 그래서 방황의 시기에 가출 한 번도 못해봤어요ㅠㅠ





저는 정적인 사람입니다. 책 읽고 영화 보고 TV보고 산책하고 음악 듣고- 이런 걸 굉장히 좋아해요.
제일 좋아하는 책은 해리포터와 오페라의 유령, 그리고 에쿠니 가오리의 냉정과 열정 사이 입니다. 에쿠니 가오리의 책은 내용을 딱히 좋아하지는 않지만 문체가 좋아서 자주 읽습니다.

영화는 그로테스크한 것과 스케일이 큰 것을 좋아합니다. 그로테스크한데 스케일까지 크면 당장 보러갑니다.

음악은 장르 가리지 않고 듣습니다. 폭이 넓은 것도 아니지만 깊이도 얕아서 노래 추천해 달라고하면 난감하기도 하고 내가 좋아하는 노래를 다른 사람과 같이 듣는 거니까 기쁘기도하고.
특히 요즘 많이 듣는 것은 뉴에이지와 고딕 메탈입니다. 메탈은 별로 안좋아하는데, 고딕 메탈은 듣습니다. 마릴린 맨슨은 안좋아해요.ㅋㅋ
악기 배우는 것도 좋아합니다. 피아노를 조금 칠 줄 아는데, 지금은 하도 안쳐서 악보 보기도 힘들어요ㅜㅜ 최근에는 기타가 너무 배우고싶어요ㅋㅋㅋㅋ  음악을 특히 많이 좋아해요. mp3가 고장이 났는데도 정들어서 못버릴 정도에요.

저는 멍-하니 앉아있을 때가 많습니다. 머리에 가득 든 것도 아닌데, 자꾸 비워내네요;
또, 잠을 굉장히 좋아합니다. 잠은 제 생명의 근원이니까요. 잠을 정말 깊게 자서 알람을 못 듣습니다. 1교시 수업이 많은데 항상 힘들어요ㅠㅠ

제 성격에 대해 말씀드리자면 그냥 보통 사람입니다; 웃는 것 좋아하고 웃긴거 좋아해서 무한도전을 즐겨봐요.
여자는 작은 것에도 행복을 느낄 수 있는 사람이라고 하는데, 저도 요즘에는 작은것에도 행복을 느끼고 있어서 여유나 행복이라는 게 큰 것은 아니구나 느끼고 있습니다.
또, 은근 정이 많아서(제가 생각하기에) 나름 좋은 성격이라 자부하고 있습니다.  유대관계 같은 것이 굉장히 중요하다고 생각 하기도 하고.
장난치는 걸 굉장히 좋아합니다. 몰래 숨어있다가 "우왁!!" 하고 놀래키는 걸 즐겼는데, 동생이 심하게 우는 바람에 이건 이제 안하고 그냥 놀립니다.ㅋㅋㅋ  엄마가 너는 오장육부가 아니라 오장칠부라며 장기에 심술보가 하나 더 붙어있다고 할 정도로 놀리는 걸 좋아합니다.ㅋㅋ
고집은 쎄지 않지만 제가 물러날 수 없다고 느끼는 부분까지는 양보를 합니다. 여기까지 오면 더이상 양보가 없습니다. 사람들이 생각할 때는 '얘가 양보를 많이 하니까 끝까지 해줄수있겠다' 싶을 수도 있겠지만 그건 배려지, 제 생각과 부딪히면 얄짤없이 양보했던 부분도 되돌립니다.

저는 별명이 굉장히 많습니다. 고등학교 때 친구가 이유없이 붙여준 별명들이 많아서 30살 즈음 되면 김보람 별명사전을 편찬할 계획입니다.



주저리 떠들었습니다만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끝-



잘읽었어~ㅋ 내가 생각하기에도 넌 정이 많은거 같아.ㅋㅋㅋ오페라의유령은 넘 길고.. 에쿠니가오리라면 나도 좋아함.ㅋ 애기 같은 동생 부럽당~ㅋ

나중에 소개할때 지실도 너 소개멘트 중 일부가 될 정도로 좋은 기억이었음 좋겠넹.ㅋ
2010-05-03
22:41:13

수정  
ㅋㅋㅋㅋㅋㅋ 뭔가 이것저것 말하는데 결국 너에대해서 다 말해주고 있따 ㅋㅋ
근데 "그로테스크"........."뉴에이지와 고딕 메텔"........어렵다 어려워 ㅜㅜ
2010-05-04
23:02:51

수정  
김송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김베라 웃겨 ㅋㅋㅋ 자기소개서 웃겨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잼있엉 ㅋ 2010-05-05
00:39:47

수정 삭제
왠지 엑소시스트 같은 영화 좋아할 것 같군 2010-05-05
00:49:32

수정  
세웅오빠 이것저것 저에 대해 말하니까 자기소개서 아닌가요?ㅋㅋㅋㅋㅋ
어려운게 아니라 그냥 이상한거 좋아하고 차분한 노래 좋아한다는거에요.ㅋㅋㅋ


동하선배. 정확히 집어내셨네요 ㅋㅋㅋ
2010-05-05
03:06:44

수정  
서현
안뇽 ㅎㅎㅎㅎㅎㅎ
근데 너 둘째야?ㅎㅎㅎ 나도 둘째인데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넌 근데 왜 성격좋아??????????????????????????????????????ㅎㅎㅎㅎㅎㅎㅎㅎㅎ
둘째는 성격 안좋은게 매력임 ㅎㅎㅎ 어서 나쁜 녀자가 되렴 ㅎㅎㅎㅎㅎ
2010-05-05
18:34:09

수정 삭제
김지
인준때 수고했어 ㅋ 정회원된거 축하하고! 아동배치 받은것도 축하하고! ㅋ 담에 지실 찾아가면은 서로 아는체 하는거다 ㅋㅋ 2010-05-07
01:35:17

수정 삭제
송이
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볼매 2010-05-07
11:07:21

수정 삭제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3474
  이번 호프 연락 관련...   13
 
336 2009-05-03
3473
  엠티 계획서입니다   7
 
336 2011-11-01
  [자기소개서] 10학번 김보람   8
 
335 2010-05-03
3471
  장소 추천 받아요ㅋㅋ   26
 
335 2011-11-30
3470
  동방에선 이러고 놀아요.   11
 이동하
334 2006-03-16
3469
  승호야   23
 
334 2011-09-29
3468
   세러데이 나잇   17
 
333 2011-10-22
3467
  룰루랄라 신나는 종강파티 연락돌림   4
 
331 2011-12-05
3466
   2010년 2학기 회장단이 출범하였습니다!   8
 
330 2010-08-22
3465
  깜빡 잊고 안쓸뻔한 총회 연락돌림   6
 
330 2011-08-01
3464
   성신여대가 제일 잘나가♪   8
 
330 2011-09-25
3463
  자기소개서   7
 심현우
329 2004-06-30
3462
  여름 엠티 연락 돌리기   13
 권태균
329 2004-07-21
3461
  날 욕해도 좋아..하지만 이 글은 읽자..!   12
 
329 2010-09-02
3460
  창립제 연락돌림 1차   7
 
329 2011-11-12
3459
  자기소개서..   12
 
328 2009-04-29
3458
  98 명수요. 즐겁습니다.   14
 문명수
328 2010-03-31
3457
  가을엠티 1차 연락돌림   10
 
328 2011-10-16
3456
   박지수라는 사람은   14
 
328 2011-11-06
3455
  연돌 2차 
 
328 2011-11-28

[1][2][3][4][5] 6 [7][8][9][10]..[17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