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실 04동기엠티말입니다....

2004-06-15 04:11:02, Hit : 188

작성자 : 김성호
밑에 주환형이 한말씀 해 주신거 같은데...나도 한말 해도 될까 모르것네요...
개인적으로 04동기엠티에 대해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는 선배로서 그냥
하는 말입니다. 동기엠티라 ...참 좋은 것이지요. 정감이 가지않습니까? ㅎㅎ
제가 하고 싶은 말은 04동기엠티의 주인공은 04 여러분입니다. 결코 선배가
아니라는 말이지요. 선배들과 같이 가고 싶으면 같이가면 되고 04들끼리만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친해지고 싶다면 동기들만 잘 챙겨서 가면 되는 것입니다.
주인공은 말그대로 04입니다. 선배들이 그자리에 끼어서 주인공이 될 수는 없죠.
단지 할 수있는 것이 있다면 조연으로서 04들을 돋보이게 챙겨주는 일이겠지요.

진짜 동기엠티 가게된거 축하하는 바입니다. 엠티가서 서로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친해져서 돌아왔으면 좋겠네요. 동아리 이야기도 많이 나누시고.... 주환형의
글에도 나오지만 동기들은 동아리 활동의 버팀목이 될 수 있습니다. 서로
든든한 버팀목이 되는 좋은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어려운 시험기간인데도
불구하고 후배들이 동기엠티를 간다고 하니 기쁘기가 끝이 없습니다. 하지만
한가지 안타까운 점이 있다면...저희 선배들도 동기엠티 다녀 왔거든요?

동기엠티에 대해서 해줄 말이 많거든요! 뭐 다들 잘알아서 물어볼 것이 없어서
그런거라면 저의 기우이겠지만서도...저때는 동기엠티 전에 선배들한테 그냥
이것저것 뭐할건지...물어보고 그랬던거 같은데...뭐 시험기간이라 얼굴 볼일도
적어서 못물어 봤을 수도 있고, 다른사람한테 물어봤을 수도 있겠지만서도...
그냥 섭섭하네요.

선배가 가냐 안가냐 이것이 문제가 아닙니다. 저희때도 선배님들 같이 안 갔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 그것이 좋은 것도 같고 안타까운점이었던 것도 같습니다.
솔직히 동기엠티때 선배들 같이가면 껄끄럽고 편하게 못 놀거 같고...하여간 그런
느낌 있습니다. 저도 그랬습니다. 물론 선배가 된 입장에서 후배들 동기엠티 따라
간다는 것도 껄끄럽습니다. ㅎㅎ 여기서 또 나오죠. 제가 그렇게 부르짖어 마지않는
지실의 가족화!! 선배가 어렵습니까? 후배님들이 껄끄럽습니까? 왜 그렇죠?
우린 가족인가요? 그럼 우리 동아리 행사있을 때마다 왜 졸업한 선배님들 한테 까지
연락을 해서 오시라고 하죠?

이번 봄 엠티 기억하겠지요? 선배님들 오셔서 우리 회의하고 동아리 일 정리 하고
그러는 동안 이것저것 참견하셨습니까? 아마도 잘 생각해보면 선배님들 밖에서
우리들 일 끝날때까지 기다리시다가 밤늦게나 들어오셨던걸 기억하실 겁니다.
선배님이란 그런 존재 같습니다. 최대한 우리를 배려해 주셨죠. 그냥 후배들에게
베푸시는 마음으로 오셨을 겁니다. 물론 우리 동아리 후배니까 말이지요. 이런
자리를 통해서 가족화 되는 것이겠죠.

04동기엠티에 제가 관심이 많아서 어떻게 돌아가는지 후배들 볼때마다 넌지시
"동기엠티는 잘 되가냐?" 이렇게 물어보는데...시큰둥한 대답뿐이더군요.
동기엠티에 대한 공론만 있을 뿐 동기들 간에 의견일치가 없는게 아닌가해서
걱정을 조금 했더랬는데...간다고 하니 다행이고 진짜 기쁩니다. 제가 넌지시
그렇게 물어봤던건 뭔가 도움이 될 일있으면 도와주고 물어보는 거 있으면
제 경험 하에서 이렇다 저렇다 하고 말해 주고 싶었는데 말이지요.

아까도 말했지만 04동기엠티의 주인공은 04들이지요. 동기엠티 가서 마음껏
동기애를 키우십시오. 그리고 조연이 필요하다면 선배들에게 요청하세요.
분명 은근히 기대하는 선배님들도 있을 겁니다. 주환형은 은근히 섭섭한 마음을
털어놓으신거 같고 준성후배는 나름대로 생각이 있어서 그런 것 같은데, 좋은
현상이로고...ㅎㅎ 제발!! 선배들 데려가 줘야 하나 말아야 하나 그런 고민 하지
마세요. 고민없이 그냥 가싶시오. !! 우리도 그냥 흘러가는 대로 갔습니다.
이래 가나! 저래 가나! 다 장단점이 있습니다. 고민할 사항이 아닙니다. ㅎㅎ
준성후배 말처럼 동기들 끼리 비슷한 경함하의 사람들끼리 의견을 나누고
이야기 해 보는것도 아주 좋은 일이지요.다만 안타까운 것은 아직까지 그런
것이 안 되었다니 좀 그렇군요. 정말 이야기 많이 나누어야 될 것 같네요. ㅎㅎ

좋은 동기엠티 만드세요. ~~~! ㅎㅎ


동기엠티... 필요성을 느끼게 되는데요 ... ㅋ 2008-10-07
02:18:54

수정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김성호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지실 04동기엠티말입니다....   1
 김성호
188 2004-06-15
3524
  어이구~~~~   4
 전우영
198 2004-06-15
3523
  동기엠티 위원-세일   4
 이신호
229 2004-06-15
3522
  동기엠티에 관하여..   3
 김창현
208 2004-06-16
3521
  04 전화번호~!ㅋ   3
 강수경
254 2004-06-17
3520
  그냥 한마디...   4
 서주환
253 2004-06-18
3519
  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김창현
146 2004-06-20
3518
  이거, 이거   2
 문미진
195 2004-06-21
3517
  에고... 활동잘하이소 모두들...   1
 김성호
240 2004-06-22
3516
  성호에게 보내는 거시기^^   2
 문명수
168 2004-06-22
3515
  이젠 정말 다들 방학이겠죠?   5
 김예성
199 2004-06-24
3514
  활계평을 보고 ㅎㅎㅎㅎㅎ   2
 박선덕
193 2004-06-24
3513
  종강파티를 못가는 이유..   3
 이신호
181 2004-06-26
3512
  아, 날이 밝았네요. -_-;   9
 강수경
242 2004-06-30
3511
  여...여기다가 올려도 되는지... 오늘 가입했습니다.   4
 심지연
215 2004-06-30
3510
  자기소개서   7
 심현우
335 2004-06-30
3509
  17일 야휴회 상록에서 안될것 같다고 합니다.   2
 김주호
177 2004-07-01
3508
  보육사체험관련 방배정과 식사준비당번!   8
 김한나
298 2004-07-01
3507
  어제 인욱이와 도덕공부를 하면서....   4
 권태균
196 2004-07-02
3506
  여기는 부산. 부산. 서울 나와라 오바!! ㅎㅎ   2
 김성호
189 2004-07-03

[1][2][3][4][5] 6 [7][8][9][10]..[18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또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