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엠티 후기요!!

2016-03-23 12:48:12, Hit : 74

작성자 :
이번에 다녀온 봄엠티는 제 대학생활의 첫 엠티였어요. 솔직히 걱정이 조금 더 컸어요. 활동한지 1주일만에 엠티를 가게 될 줄은 몰랐어요. 저도 제가 왜 간다고 했는지 모르겠는데 가길 잘 한 거 같아요. 잠실에서 대성리까지 한 번에 가는 버스가 있길래 지하철로 잠실까지 가서 버스를 타고 대성리에 도착했어요. 버스에서 내려서 쭉 걸어가니 건아들 펜션이 바로 보이더라구요. 처음에 방을 못찾고 밑에 내려갔다가 다른 학교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놀랬어요.ㅋㅋ 좀 기다리니까 사람들이 다 모여서 먼저 2주차이신 분들의 교육을 먼저 진행했어요.

교육이 끝나고 서로 자신이 알고 있는 맛집을 소개했어요. 맛집 소개가 끝나고 당신의 이웃을 사랑합니까?라는 게임을 했는데 하다보니까 엄청 격렬해지더라구요. 다들 아마 적어도 한군데는 멍이 들었을 거에요. 벌칙이 걸려있어서 더 열심히 한 거 같아요. 결국 그 벌칙들은 전부 잊혀졌지만요.ㅋㅋ 1시간 정도? 하니까 다들 지쳐서 잠깐 쉬고 밖으로 나가 ‘몸으로 말해요’를 했어요. 문제는 좀 어려웠는데 생각보다 일찍 끝나서 문제를 더 만들어서 진행했어요.

몸으로 하는 게임을 하니까 힘들어서 더 빨리 배가 고파진 거 같아요. 고기가 은근 많아보였는데 먹다보니까 다 먹었더라구요. 고기를 다 먹고 나니 선배들 3분이 오셨어요. 선배들이 오신 후에 안으로 들어가서 본격적으로 술을 드시더군요. 저는 술을 안 마셔서 열심히 물이랑 음료수를 마셨어요. 선배들이 긍정적인 이야기들을 해주실 줄 알았는데 굉장히 현실적으로 이야기해주시더라구요. 그래서 지실에 대해서 좀 더 진지하게 생각해보게 되었어요.

선배들이랑 이야기하다보니 다혜누나도 제주도가 고향이라고 하셔서 엄청 반가웠어요. 알고보니 저희 어머니랑 같은 고등학교도 나오셨더라구요. 그래서 좀 신기했어요.ㅋㅋ 중간에 기타치려고 했는데 음도 안 맞고 제가 지금 기타를 안친지가 오래되서 손톱도 길고 해서 제대로 못 쳤어요.ㅠㅠ 집에 있는 기타 고치면 나중에 한 번 제대로 연주해볼께요.

아무튼 이 얘기 저 얘기 하다보니까 6시가 거의 다 되어가고 있었어요. 그 시간이 되니 저랑 신영이랑 다혜누나랑 민주누나, 그리고 형용선배(?) 이렇게 남아있었어요. 저는 술을 안마셔서 남아있을 수 있던 거 같아요. 그렇게 밤을 새고 선배들은 첫 차타고 가신다고 하셔서 배웅해 드리고 7시쯤? 챙겨서 나간 거 같아요. 밤을 샜더니 엠티를 당일치기로 다녀온 기분이 들어서 묘했어요.ㅋㅋ 첫엠티는 걱정에 비해 훨씬 재미있었어요. 특히 이야기를 많이 할 수 있어서 좋았던 거 같아요.


사진으로 기타 치는 모습 봤어요~~ 나중에 꼭 한번 들려주세요ㅎㅎ
전 술이 약간? 들어가야 밤새기 더 쉽던데ㅋㅋㅋ 밤새는건 언제나 힘든거 같긴 하지만요~~ 저도 지실에서 처음으로 엠티 갔다왔는데 그게 여름엠티라... 참... 뜻깊었죠ㅎㅎㅎ 첫엠티 재미있게 다녀오셨다니 정말 다행이에요ㅎㅎ 엠티 갔다오고 나서 다들 16 칭찬을 장난 아니게 하시던데ㅋㅋㅋ 엠티때 얘기 못나눴던 만큼 앞으로 저랑 많이 얘기 나눠봐요~
2016-03-27
17:15:34

수정  
제주도라니까 너무 신기했어ㅋㅋ 다혜언니랑 같은고등학교셨구나ㅋㅋ진짜 신기하네ㅋㅋ 밤새느라 고생했고ㅋㅋ 기타너무 잘치더라ㅋㅋ 뭔가 엠티같은느낌이었어!! 2016-03-27
19:24:52

수정  
술을 안 마신다니 정말 대단하다!! 그날 밤샌건 진짜 대단했어 나는 이제 20살이 아니라 아무것도 안해도 밤새기는 어려워ㅋㅋ 20살 홧팅!! 2016-03-27
23:05:06

수정  
ㅋㅋㅋㅋㅋㅋㅋ기타치는거 한번 보고싶었는데..ㅎㅎ 나중에 꼭 제대로 보여줘~ 그리고 밤새 이야기나누면서 지실에 대해서 진지하게 생각해봤다니 기특하넹ㅋㅋㅋㅋㅋㅋ! 남은 시간들도 사람들과 이야기 많이 나누면서 많이 생각해보고 많이 느꼈으면 좋겠어^^~ 2016-03-28
19:12:09

수정  
술도 안마시고 밤을 새다니 ㅋㅋㅋ 누난 술 먹고 밤새서 그런지 너무 힘들었어 같이 새줘서 고마워 ㅋㅋㅋ 담번에 기타 조율 잘 된걸로 먼지가 되어 다시 연주해줘!!! 2016-03-29
04:14:41

수정  
밤에 밖에나가서 민주누나랑 기타치던 거 같던데 보여주지도 않고 ㅋㅋㅋㅋ 그리고 조금 적극적으로 동기분들이랑 친해져봐요 ㅎㅎ 2016-03-29
15:33:05

수정  
잠깐!
글은 인터넷에서 자신을 나타내는 유일한 모습입니다.
한줄의 댓글이나 답글로도 님은 무척 기뻐할 것입니다.
댓글쓰기     작성자   패스워드


3485
  기분좋은 설레임   9
 강은미
272 2006-02-09
3484
  끄응;;;   4
 강은미
159 2006-03-25
3483
  지난 금요일 독토..   3
 강은미
157 2006-04-16
3482
  재미있는 지실 별명 맞추기 게임   1
 강은미
163 2006-05-05
3481
  주절 주절 궁시렁 궁시렁   4
 강은미
193 2006-06-14
3480
  총회 그후..   3
 강은미
199 2006-08-28
3479
  03 마스코트 강은미 떠나요~ 잘 다녀오겠습니다 ^^   7
 강은미
268 2007-01-08
3478
  Long time no see~~~   8
 강은미
146 2007-03-29
3477
  03 강은미 자기소개서 입니다   7
 강은미
227 2008-06-13
3476
  고마워요-   9
 강은미
209 2009-04-14
3475
  혹시 관심있는 후배님이 생기실까해서... ^^;; -대학생 해외문화체험   6
 강은미
252 2011-04-28
  봄 엠티 후기요!!   6
 
74 2016-03-23
3473
  16학번 강재언 자기소개서입니다.   7
 
230 2016-04-21
3472
  16 강재언 일일호프 후기!!   8
 
121 2016-05-18
3471
  야유회 후기!! 
 
40 2016-06-04
3470
  여름엠티 후기요!   5
 
69 2016-07-26
3469
  보체 후기요!!   3
 
60 2016-08-02
3468
  총무부 가리사니 
 
80 2016-09-17
3467
  가을 MT 후기요!   4
 
63 2016-09-28
3466
  총무부 가리사니   5
 
115 2016-10-03

[1][2][3][4][5][6][7] 8 [9][10]..[182]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또미